회원 로그인
회원 가입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.


카카오톡으로 보내기

가볼만한 곳 | 영화 & 미디어 | 주요행사안내 | 인터넷글모음 | 문화축제뉴스
가볼만한 곳    |  사회/문화  | 가볼만한 곳
  • 전체게시물 115건 / 10페이지
    오동도는 천혜의 미항, 여수시 수정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김천에서 거창을 거쳐 진주 - 남해고속도로 - 여수까지 약 3시간 정도 운전을 하면 도착하는 남해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다. 특히 여수는 오동도를 비롯하여 돌산대교, 향일암, 요트장 등이 있어 주말여행지로는 제격이다. 소개하는 오동도는 토끼 모양의 작은 섬이었으나 현재는 긴 방파제로 육지와 연결되어 시내서 10분 정도만 가면 도착한다. 오동도 주차장에 차를 세워놓고 매표소로 향하면 처음 보이는게 동백열차이다. {{http://www.yiinews.co.…
    | 05-09-27
    지금 남한산성에서는 세계의 바다사진전이 열리고 있다. 산속에서 열리는 바다사진전. 남한산성에 도착하니까 꽃들이 먼저 반긴다. {{http://www.sbinews.com/img/20050924sk005.jpg||455||341||2||1}} 바다사진전이 열리는 광장에 있는 분수가 갑자기 물을 내뿜자 아이들이 좋아서 소리를 지르며 어쩔줄을 모른다. {{http://www.sbinews.com/img/20050924sk004.jpg||455||341||2||1}} 바다의 화가라 불리는 프랑스의 사…
    | 05-09-25
    "민족 고유의 4대 명절 중에 하나인 추석!" 2005년 9월 18일 추석(한가위)을 맞이하여 옛 사람들에게 있어 한가위에 대한 특별한 의미가 어떠한 것인지 알아 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였으며, 잊혀져 가고있는 명절 세시풍속을 직접 느끼며 체험해볼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을 마련하였다. {{http://www.yiinews.co.kr/img/20050905 023.jpg||455||341||2||1}} 추석 당일(18일) 초청공연으로 을 황해도 굿 보존회에서 가을 추수로 인해 곳간 가득하니 쌓여 있는 곡식들을 보며 조상들…
    | 05-09-16
    용인시 양자면 양지리의 5천여평의 수려한 자연 경관속에 위치한 세중옛돌박물관에는 1만여점의 다양한 석조미술품이 체계적으로 연구 보존되어 있다. 석조미술이란 석재를 소재로 하는 미술로써 손쉽게 구할 수 있다는 특성때문에 그 역사가 매우 깊다. 장승관, 벅수Ⅰ관, 사대부묘관, 석인관, 지방관, 제주도관, 석수관, 생활유물관, 동자관, 민속관, 벅수Ⅱ관, 불교관, 실내전시관, 특별전시관 13개로 구성된 박물관에서는 옛 선인들의 숨결을 엿볼수 있고 물씬 풍기는 자연의 향기를 느낄 수 있다. {{http://yiinew…
    | 05-08-06
    문화재청은 독도 관람인원을 8월4일부터 1회 200명, 1일 400명으로 늘리기로 했다고 이날 밝혔다. 국민들의 독도 관람 수요가 늘어나고, 관리주체인 울릉군과 울릉군 의회 및 주민, 경북도 등의 요구에 따라 관계 중앙부처 및 관련 지방자치단체 회의와 문화재위원회 천연기념물 분과 심의를 거쳐 현행 1회 70명, 1일 140명으로 제한하던 독도입도인원을 1회 200명, 1일 400명으로 늘리기로 한 것이다. 독도 생태계 보호를 위해 관람지역은 현행 동도 선착장 및 출입로(독도 경비대 막사 부분 제외)에서, 동도 선착장으…
    | 05-08-04
    우리의 삶의 모습을 지켜보다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등잔들이 한곳에모여 아름다운 불꼿으로 다시 피어오르고 있다. 바로 등잔박물관이다. 여든을 넘기신 김동휘 선생이 40여 년간 틈틈이 모아 온 자료들을 중심으로 1997년 9월에 용인시 모현면 능원리에 자리잡고 경기도 테마박물관으로 개관했다. 박물관은 수원 화성 성곽의 이미지를 따서 건축되었다. 성곽의 형태를 본뜬 회백색 건물은 마치 햇불이나 등대처럼 보인다. {{http://yiinews.com/img/50724등잔박물관 003.jpg||455||341||2||1}} {…
    | 05-07-25
    우리의 삶의 모습을 지켜보다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등잔들이 한곳에모여 아름다운 불꼿으로 다시 피어오르고 있다. 바로 등잔박물관이다. 여든을 넘기신 김동휘 선생이 40여 년간 틈틈이 모아 온 자료들을 중심으로 1997년 9월에 용인시 모현면 능원리에 자리잡고 경기도 테마박물관으로 개관했다. 박물관은 수원 화성 성곽의 이미지를 따서 건축되었다. 성곽의 형태를 본뜬 회백색 건물은 마치 햇불이나 등대처럼 보인다. {{http://yiinews.com/img/50724등잔박물관 003.jpg||455||341||2||1}} {…
    | 05-07-24
    유명한 큰 숲에 조성된 자연 휴양림은 전국적으로 106곳. 그 중 산림청이 운영하는 곳이 30개, 지방 자치 단체에서 운영하는 곳이 56개, 개인 운영 휴양림도 20곳이다. 피서철 휴양림내 통나무집 예약은 하늘의 별 따기다.입장료 1,000원이면 한나절 꼬박 초록의 선물을 담뿍 받을 수 있다. 휴양림의 숙박 시설인 통나무집 등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. 산림청에서 운영하는 30개 휴양림은 인터넷(www.huyang.go.kr)이나 전화 (042-620-5572,5563)를 이용해 신청을 받고, 지자체나 개인 단위로 운영되…
    | 05-07-08
    “얘들아, 공연장으로 피서 가자” 방학과 연휴가 코앞이다. 다음주 16일을 기점으로 초등생들의 방학이 시작된다. 가족 단위로 볼 만한 공연이 푸짐하다. 가장 화제가 되고 있는 작품은 7일 시작한 (서울 청담동 유시어터)다. 현재 콘서트까지 포함한 전체 공연물 가운데 예매율이 뮤지컬 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. 물론 연극 쪽에선 으뜸이다. 9월4일까지 잡힌 서울 공연에서 객석의 80% 정도가 이미 찼다. 2001년 5월 초연한 이후로 4년 동안 30만 관객을 웃기고 울렸던 작품이다. 특히 초연 때 배우진이 그대로 무대에…
    | 05-07-07
    댄스스포츠 마니아들이 경쾌한 팝오케스트라의 라이브 음악에 맞춰 라틴댄스와 모던댄스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는 ‘한여름밤의 댄스 페스티벌’이 30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내 펜싱경기장에서 열린다. {{http://yiinews.com/img/050624-dance.jpg||350||1152||2||1}} 서울시댄스스포츠연맹이 최근 여고생 배우 문근영 주연의 ‘댄서의 순정’이 선풍 적인 인기를 끄는 것에 발맞춰 댄스스포츠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기 위해 여는 이번 행사는 1000여명의 동호인이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댄스 페스…
    | 05-06-24

    힐스테이트.jpg
   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
    사회/문화의 최신글
      문화도시 ‘용인’의 예술가를 꿈꾸는 청소년에게…
      용인교육지원청, 제76회 식목일 맞이 이색 식…
      용인문화재단 2021 지역 문화예술매개자 <…
      용인 서봉사지 현오국사탑비 원위치 단서 발견
      금주의 시
      조선 시대 사대부의 삶과 정신 엿볼 수 있는 …
      용인문화재단, 정길배 신임 대표이사 취임
      금주의 시
      신천지 관계자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 전원 무…
      신천지 관계자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 전원 무…
    회원가입약관   |    개인정보처리방침   |   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   |    청소년보호정책   |    광고제휴문의   |    기사제보   |    오시는길
  • 용인인터넷신문 | 우17027 (본사)경기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포곡로 159 삼성 쉬르빌 107동 204호
    제보광고문의 010-5280-1199, 031-338-1457 | 팩스 : 031-338-1459 E-mail : dohyup1266@hanmail.net
  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.6.15 | 등록번호 경기 아00057호 | 발행인:손남호 | 편집인:장인자 | 청소년보호책임자:손남호
    Copyright© 2004~2021 용인인터넷신문 All right reserved
    기사제보
    취재요청
    광고
    제휴문의
    청소년 보호
    상담자
    지정 및 공개
    
    031-338-1457
    기사제보, 제휴, 광고 전화 주세요.